도교육청, 직업계고 및 고졸 취업 활성화를 위한 국회의원과의 간담회

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(교육감 이석문)은 제주도 내 특성화고등학교 교장단 협의회(회장 강호준)에서 지난 1115() 제주시내의 한 음식점에서 직업계고 및 고졸 취업 활성화를 위하여 위성곤 국회의원과 간담회를 가졌다라고 밝혔다.

이날 간담회는 제주도 내 특성화고 교장 및 도교육청 직업교육 담당장학관이 참석하여 고졸 취업 활성화를 위한 예산 및 정책적 지원에 대한 현장의 의견을 공유하는 소중한 기회가 됐다
.


교장단 협의회에서는 고졸취업연계장려금으로 월
60만원 지원, 현장실습 기업의 기업현장교사에게 월 50만원을 지원, 중앙취업지원센터 설립에 따른 국고 지원 등 2020년 국고 지원에 따른 예산편성이 학교 현장의 요구대로 수용될 수 있도록 지원을 요청하였다. 또한 제주특별자치도의 지방공무원 임용에서 특성화고 학생들의 고졸경력경쟁 선발인원 직군을 다양화하여 상업 및 가사계열 직군도 선발인원에 포함될 수 있도록 하는 법령개정 지원도 요청했다.


도교육청에서는 도내에 있는 근로감독관이 광주지방고용노동청 제주근로개선지도센터 소속 직원으로 특성화고 학생들의 현장실습에 따른 현장점검 및 지원을 받는데 한계가 있어
, 자치도에 독립된 기관을 설립하여 근로감독관이 기업현장을 제대로 점검하는 시스템이 갖추어질 수 있도록 지원을 요청했다.

국회 위성곤 의원은 교장단 및 교육청에서 요구한 내용들을 심도 있게 검토하여 직업계고 및 고졸 취업 활성화를 위한 노력과 지원을 약속하였으며
, 차후 필요시 현장의 의견을 지속적으로 청취하겠다고 했다.

한편
, 특성화고 교장단 협의회는 차후 도의회 교육의원과의 간담회 등을 통하여 고졸취업 활성화를 위해 학교현장의 요구를 의회에 전달하고, 다양한 정책 및 예산지원을 위한 대 의회 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나가기로 의견을 모았다.

 

답글 남기기